캠핑시즌이 다지나가고 이제야 정리겸 개봉기를 올립니다.


캠핑을 가면 흙놀이를 너무 좋아하는

뱀양이를 위해 샤워팩을 준비했습니다.


여기에 물을 떠놓고 나무에 걸어두면

언제든지 뱀양이 손을 씻겨줄수 있거든요 ^^


20L와 40L가 있었는데 이왕 사는거 40L로 샀습니다.

근데 이때 생각하지 못했던 문제가 있습니다.


40L의 물을 가득 채우면 = 돼지군 허리작살

이라는 공식을 미쳐 계산하지 못했던 거죠 ^^


아무렴 어떻습니다.

물 조금만 넣으면 되지!!! ㅋㅋ


요렇게 돌돌 말려 왔어요.

이러면 정말 부피가 얼마 안되죠?


샤워팩의 구성품은 본체와

샤워 호스

그리고 끈


이렇게 옵니다.



샤워 호스의 물이 나오는 부분입니다.

이부분이 앞뒤로 움직여

뒤로 밀면 물이 멈추고

앞으로 당기면 물이 나옵니다.


생각보다 좀 헐렁 헐렁해서 저는 위로 올려

끈에 걸어둡니다.


그편이 훨씬 안전하게 물을 지킬수 있어요 ^^



끈이 따라옵니다.

버리시면 안되요.


이끈을 윗부분에 연결하여야

나중에 나무나 다른 부분에 걸어둘수 있잖아요.



아랫부분이 이렇게 접혀 있습니다.

물을 담으면 빵빵해 지겠죠?


여기서 이미 써본 돼지군이 팁을 드리겠습니다.


아까도 말씀드렸지만,

40L = 돼지군 허리 작살


이라는 어마 어마한 수학적 공식이 작용됩니다.


물은 적당히 들수 있을만큼만 채우시고 운반하세요.

운반후 나무에 샤워팩을 걸어둡니다.


여기서 제가 드리는 팁은 걸어둔 상태에서

화장실이나 식수대를 갈때마다 다먹고 남은 패트병에 물을 담아오는겁니다.

그래서 틈날때마다 여기에 부어두면

허리도 지킬수 있고 물도 필요할때 펑펑 쓸수 있어요 ^^


다쓴 패트병 버리지 마세요~ ㅋ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