뱀양이를 데리고 뱀양이 고모와 

우리 돼지군과 셰프의 국수전을 다녀왔다.




어린 뱀양이는 아직 아기 의자기 필요한데

아쉽다 아기의자가 없다 ㅠ_ㅠ

그리하여 뱀양이를 안쪽의자에 앉히고

정신이 없어 메뉴판을 ㅠ_ㅠ 찍지 못했다 


가격은 밥은 7천원 정도이고 

 국수는 5천원~ 8천원 사이이다 .

내기억에 대충 그 가격인것같다 





국수를 싫어하는 우리 돼지군은 제육돈부리 





국수라면 다좋은 쥐순이 (나)는 

초계국수




뱀양이 고모는 어묵우동????이지싶다

ㅋㅋㅋ 사실 징징거리는 뱀양이 때문에

국수가 코로 들어간건지 입으로 들어간건지

기억이 잘안나지만..

맛은 가격대비 괜찮았다 

초계국수는 더 맛있다는 !!! ㅋㅋㅋㅋㅋㅋㅋㅋ



그러나 나는 조금 싼입맛이라

시장에 파는 잔치국수가 더 맛있다는 느낌이 ........................

입맛 ㅠ_-싸다.정말 ㅋㅋ



나름 괜찮다는 평이다!!

한번 가볍게 식사하고싶을때

추천하고싶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