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4일이 백향이의 생일인지라 처가 식구들이 미리 축하를 해주러 지난 주말에 모두 모였습니다.


그날의 주인공인 백향이가 선택한 맛집은 대구 수성구 두산동의 형제 옛날불고기 입니다.


그전엔 소고기 구이집이였던거 같은데 지금은 형제 옛날 불고기로 바겼습니다.


여튼 바뀌고 나서는 처음 가보는지라 별기대하지 않고 그냥 가보자 라는 마음으로 가볍게 갔습니다.


점심시간이라 그런지 자리가 빼곡합니다.

다행히 방쪽으로 자리가 있어서 자리를 잡고 앉습니다.


메뉴판입니다.


저희는 형제 옛날 불고기 3인분 한테이블, 

형제 옛날 돼지갈비 3인분 한테이블 이렇게 시켰습니다.




참 숯불이 들어왔어요 +_+


여름이라 더운데 숯불이 들어오니 후끈 후끈 합니다.



이건 옛날 불고기 불판입니다. 


반짝 반짝한 구리색의 불판입니다.



테두리 부분에 이렇게 육수를 따라 줍니다.


고기는 육수가 없는 가운데 올리고,

그외에 채소나 당면은 육수쪽에 넣으라고 친절히 안내해줍니다.



옛날 불고기 3인분이 나왔어요.

생각보다 양이 그렇게 많지는 않은거 같습니다.



뒤를 이어 옛날 돼지불고기 3인분이 나왔습니다.



돼지갈비는 불판이 석쇠가 나옵니다. 


석쇠위에 직화로 바로 구워먹습니다.



석쇠위에 돼지갈비를 올리고 열심히 뒤집어 줍니다.



소불고기도 안내해주신대로 고기는 가운데 부분에

나머지 채소 당면 버섯등은 육수에 퐁당 담궈줍니다.



불고기의 생명은 당면이죠!!! ㅋㅋㅋ



그사이 밑반찬들이 셋팅되었습니다.


깻잎 짱아지와 양배추 샐러드


파 겉절이



돼지군이 좋아하는 양파 고추냉이 겉절이


그리고 여긴 신기하게 소고기 무 맑은국을 줍니다 +_+


소고기가 들어간 국은 다 좋습니다 ㅋㅋ


열심히 노릇노릇하게 구운 돼지갈비를 한점 먹어봅니다

^ㅡ^ 맛있어요.


여기는 쌈채소는 주지 않습니다.


원래 겉절이에 고기를 먹는 돼지군에겐 아무런 문제가 되지 않지만 


상추나 깻잎이 꼭 있어야 하는 분들에겐 조금은 별로일수도 있을거 같습니다.


달라고 하면 주는지는 모르겠습니다.


돼지군은 겉절이만 있으면 되니까요. 별도로 달라고 하지 않았습니다.



열심히 돼지갈비를 먹고 2인분을 추가합니다. +_+


돼지갈비 맛이 나쁘지 않아요.



다른쪽 테이블의 소불고기도 다 익었습니다. 


한접시 들어다 먹습니다. 


향긋한 파향이 너무나 좋습니다.



열심히 뺏어 먹습니다 +_+


돼지군의 지극히 주관적인 느낌으로는 


소불고기가 더 맛있습니다. 

돼지갈비도 그렇게 맛이 나쁘지 않기 때문에 취향에 맞춰서 고르시면 될거 같습니다.


다음에 이집을 다시 들린다면 소불고기를 시켜서 흰쌀밥에 듬뿍 들어담은 다음 쓱쓱 비벼 먹고 싶네요 ^^






관련글


2016/07/03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맛집 탐방] 대구 지산 동아백화점 근처 먹자골목 대패삼겹살 맛집 "대박집"


2016/06/30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맛집 탐방] 대구 들안길 서민갈비에서 팀 회식했습니다.


2016/05/26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대구 수성동아백화점 근처 먹자골목 훈연 삼겹살 목살 전문 "훈제통돼지"


2016/05/24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대구 중구 종로 만경관 근처 한우 소고기 숯불구이 맛집 "소울"에서 회식했습니다


2016/04/27 - [━ 여행/풍경] - 오랜만에 찾은 고령신촌유원지 !!!! 무료캠핑장입니다


2016/04/06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봉덕동 돼지갈비 맛집 낙산 숯불갈비를 다녀왔어요


2016/01/20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대만 딤섬 맛집] 지난 여름 돼지군의 대만 출장기 - #101타워 딘다이펑


2016/01/08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경산 맛집] 경산 돼지갈비 맛집 "정애"에 다녀왔습니다.


2016/01/06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시지 맛집] 큰집 한우 식육식당


2015/10/20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고령군 맛집] 복동이 숯불갈비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구 수성구 두산동 740
도움말 Daum 지도























요즘 부쩍 백향이가 고기한번 실컨 먹어봤으면 좋겠다고 말합니다.

그런 백향이를 위해 고기 한번 실컨 먹여주기로 합니다.


시간은 뱀양이가 어린이집에간 점심 시간대로 맞추어

회사에 반차를 내고


오랜만에 백향이와 데이트를 갑니다.



찾아간 곳은 대구 수성 동아백화점 근처에 먹자골목에 위치한

훈연 삼겹살 목살 전문점인


훈제 통돼지입니다.



밖에서 봤을때 저 문구에 현혹 되어 들어갑니다.


"고기는 저희 직원이 처음부터 끝까지 구워드립니다"


이왕 먹으러 온거~ 전문가가 구워주면 좋잖아요? ㅋㄷ


들어가서 삼겹살을 시키니


점심때는 점심 특선 메뉴를 먹는것이 훨씬 이득이라고 직원분이 설명해 주셨습니다.


그래서 고기 점심 2개를 시켰습니다.


나중에 고기는 추가로 또 주문이 가능하다고 하네요.


이건 일반 메뉴판입니다 ^ㅡ^



점심 시간이라서 그런지

가게에는 저희 밖에 없었습니다.



불판에 불이 올라가고.



밑반찬들이 나왔습니다.


돼지군이 좋아하는 명이나물 짱아찌가 똭! +_+



콩나물 무침을 줍니다 ^^



점심 특선에 포함된 돼지찌게입니다.


+_+ 돼지군은 돼지찌게를 사랑해요.



불판에 열이 오를때쯤 사장님이 온도계를 가져오십니다.


불판의 온도를 재보고 고기를 구워주십니다.


뭔가 세심한 배려가 느껴집니다.



훈연된 삼겹살이 나왔어요.


벌집 삼겹살과 비슷하게 칼집이 들어간 고기입니다.



사장님이 직접 구워주시면서 

이것 저것 설명해주십니다.


점심에는 좀더 담백한 고기가

저녁에는 좀더 기름진 고기가 나온다고 하네요.



돼지 찌게가 보글 보글 끓어 갈때쯤



삼겹살도 노릇 노릇하게 익어갑니다.



노릇 노릇하게 다 굽고 이제 먹어도 좋다고 하시네요.


+_+ 이때부터 폭풍 흡입

그래서 그후로 사진이 없어요 ㅋㄷ


고기는 훈연향이 나는 벌집 삼겹살 정도의 맛이라고 생각하시면 될듯 합니다.


칼칼한 돼지찌게와 공기밥도 두그릇 뚝딱 먹었네요.




관련글


2016/05/05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경산 맛집] 명성가왕솥뚜껑


2016/04/10 - [━ 여행/맛집] - 수성동아백화점 먹자골목!!! 삼겹살의 달인 점심을 먹으러 갔어요 ~


2016/04/06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봉덕동 돼지갈비 맛집 낙산 숯불갈비를 다녀왔어요


2016/01/08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경산 맛집] 경산 돼지갈비 맛집 "정애"에 다녀왔습니다.


2015/10/20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고령군 맛집] 복동이 숯불갈비


2015/08/29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두툼한 고기가 인상적인 수성구 수성못 근처 맛집 부림 왕소금구이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구 수성구 지산동 1288-22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