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달에 한번 찾아오는 팀회식

이번에는 저희집 근처인 들안길의 서민갈비로 장소를 추천했습니다.


그렇게 팀회식은 서민갈비에서 하기로 하고 택시를 타고 이동합니다.


주차장이 완전 넓어서 차를 가지고 이동하시는 분들에게도 

좋은 장소입니다.



메뉴는 주로 한돈삼겹갈비 + 한돈 목살, 제주흑돼지 갈비 + 한돈목살

이렇게 두개를 시킨다고 해서 두개다 먹어 보기로 하고 


한쪽 테이블씩 각각 시켜봅니다.


기본 반찬들이 나오고



고기가 나옵니다.



숯불이 나오고 나면



직원분들이 고기를 직접 구워 줍니다.


서민갈비의 가장큰 장점은 바로 이겁니다.


따로 고기를 굽지 않아도 직원분들이 모든 고기를 구워 주신다는거죠.


그래서 다른 고기집 보다 직원분들이 많습니다.



적당히 고기가 다 익으면, 먹어도 된다고 말씀해주십니다.


그럼 먹으면 돼요 ^ㅡ^


고기가 다 익었으니, 부어라 마셔라 하다보니 그다음 사진은 없어요.

항상 팀회식을 하게 되면 초반에 열심히 사진을 찍다가 뒤쪽으로 갈수록 사진이 없는거 같아요.


나오는 길에 메뉴를 한장 찍어봅니다 ^ㅡ^

그리고 2차는 수성못이 보이는 전망좋은곳에서 맥주를 마시러 갑니다.




관련글


2016/05/26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대구 수성동아백화점 근처 먹자골목 훈연 삼겹살 목살 전문 "훈제통돼지"


2016/05/24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대구 중구 종로 만경관 근처 한우 소고기 숯불구이 맛집 "소울"에서 회식했습니다


2016/04/06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봉덕동 돼지갈비 맛집 낙산 숯불갈비를 다녀왔어요


2016/01/08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경산 맛집] 경산 돼지갈비 맛집 "정애"에 다녀왔습니다.


2016/01/06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시지 맛집] 큰집 한우 식육식당


2015/10/20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고령군 맛집] 복동이 숯불갈비


2015/09/19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구이바다 사용기] 구이바다로 양념돼지 갈비 목살 굽기.


 

























돼지갈비 돼지갈비 노래를 하다가

뱀양이 이모네에 놀러간 경산에서


돼지 갈비를 먹으러 갑니다.


검색을 해보니 경산 돼지갈비 "정애" 이집이

네이버 블로그 젤 상단에 뜨네요!!!



일단 고 합니다.

깔끔하게 셋팅해 줍니다.


내부도 완전 깔끔하고 좋네요.


완전 앉을수 있는 좌식과

의자에 앉을수 있는 식탁식 자리가 있어요.



참숯에 구리 석쇠!!!!


하앍




맛깔나는 밑반찬들이

셋팅됩니다. +_+




돼지군이 제일 좋아하는 생굴!!!!


초고추장에 츄릅!



드디어 주문한 돼지갈비가 나옵니다.



한것 화가난 참 숯불위에

돼지갈비를 +_+

지글 지글!!!!!



맛있어요.

돼지갈비는 배신하지 않습니다.


맛이 없을수가 없죠!! ㅋㄷ



뱀양이도 돼지갈비를 잘게 잘라줬더니

맨손으로 맛나게 주워먹습니다.


뱀양이도 잘 먹어서 너무 기분이 좋네요.



주문한 돌솥밥이 나왔습니다.


돌솥밥은 시간이 걸리니 미리 미리 주문하세요.



된장찌게가 나왔어요!!!!

맛나요.



밥이 나오면  오징어 젓갈과 김치도 같이 나옵니다. 


오랜만에 가족외식!

맛나게 먹고 왔어요.


실내도 너무 깨끗하고 놀이방도 잘되어 있어서 좋았어요.


사진을 많이 못찍었네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북 경산시 정평동 78
도움말 Daum 지도

























그간 뱀양이 가족은 가스버너를 애용하느라 

마땅한 캠핑 화로가 없었습니다.


이제 날씨가 점점 추워지고,

불장난을 좋아하는 돼지군은 싸고 간단한 캠핑용 화로를 장만하기로 했습니다.


뱀양이네는 모든 요리를 구이바다를 이용해서 하기에,

고기를 굽거나 요리를 할수있는 좋은 화로는 필요 없습니다.



언제나 즐거운 택배 박스가 도착했습니다.




박스안에 또 박스가 들어있네요.

슬림하죠?


이 크기가 다입니다.



박스안에는 저가형이지만 이렇게 가방도 있습니다.

들고 다니기 좋겠네요 ^^


가방안에 화로를 꺼내보면

이렇게 접혀있습니다.


받침대 입니다.

사진과는 반대로 사용해야 합니다. '-' 


사진찍을땐 이게 바로인줄 알았네요 ㅋㄷ



받침대를 뒤집어서 바로두고 

화로를 펼쳐서 올렸습니다.


그리고 아래쪽에는 재를 걸러주는 망을 넣어주시면 됩니다.


이런구조여야지 재는 아래로 떨어지고 숯은 저 망위에서 

공기를 만나 활활 타겠지요?



고기를 굽지 않을 돼지군에게는 필요없는 그릴도 같이 들어있습니다.

돼지군은 저런그릴은 씻기가 너무 불편하기에 사용하지 않습니다.


다이소에가면 1회용 석쇠 많이 있어요.

일반 마트에 가도 많고 동네 마트에 가도 많습니다.


대략 2천원 정도 합니다.


얼마전 추석에 돼지군은 본가에 간김에 

장작을 많이 마련했습니다.


이제 필드로 나가서 열심히 불장난 할일만 남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