밖에서 사진을 못찍은 관계로 다음지도에서 대문사진은 가져왔어요 ^ㅡ^



점심시간에 휴지통님께 커피를 얻어 먹으러 카페로 갑니다.

회사 근처에 분위기 좋은 09.라이더스 카페 입니다.


여기는 뒤쪽으로 바이크 수리하는곳이 있으며,

앞에는 바이크를 즐기는 사람들이 쉬어 갈수 있게 카페로 운영중인 곳입니다.


그래서 인테리어들이 자동차와 바이크들로 그득 그득 합니다.


겨울이 다가오는 이시점에도 남자는 항상 아이스 아메리카노!!!!

ㅋㅋㅋㅋ 이집은 아메리카노 테이크아웃잔의 크기도 크고

샷도 투샷을 추가해줍니다.


그렇지만 가격은 저렴하게!

아무래도 라이더들이 편히 쉬어갈수있게 만들어서 그런지

가격도 편안합니다. ㅋㅋ


입간판입니다.


딱봐도 카페 맞습니다. ㅋㅋㅋ

누가 봐도 카페처럼 생겼는데

다들 카페가 맞나 머뭇 머뭇 하나 봅니다.



가격표와 카운터의 전경입니다.




실내에 커다란 F1 머신이 한대 있습니다 ㅎㄷㄷ


그리고 고가의 레이싱휠을 장착한 

레이싱 게임 머신이 두대나 있습니다.


카폐를 이용하시는 분들은 공짜로 이용하실수 있어요.



오른쪽으로 돌아보면

바이크 사진도 있고 인테리어가 참 독특하죠?


독특한 느낌의 카페를 원하시면 한번쯤 들려보세요.

가격도 나쁘지 않으니까요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구광역시 남구 대명3동
도움말 Daum 지도























추석에 회사에서 선물로 들어온 6년근 인삼으로

지난번 꿀 인삼청을 담그고,


남은 두뿌리는 돼지군의 은밀한 취미인 술담그기에 도전합니다.



관련글


2015/10/10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겨울 감기에 대비한 꿀 인삼청 담그기

 


우선 술이 필요합니다.

돼지군은 담금주를 담글때 담금주 전용 술을 사용하지 않습니다.


담금주 전용 술은 담금의 재료에서 나오는 수분으로 술일 중화되기 때문에

대체적으로 도수가 높습니다.


돼지군은 술 취하는것을 별로 좋아 하지 않기때문에,

도수가 약한 일반 19도 짜리 소주를 사용합니다.


유리병 1병과, 패트병 1병의 술을 준비했어요.


대구 사람은 참소주죠!!! 참!!



집근처 다이소에 가서 담금주 병도 하나 구입했습니다.

2.6리터 짜리 유리병이며, 5천원이나 하네요 '-' ;;;;;



우리 6년근 인삼을 잘부탁해!!!!



6년근 인삼은 그전날 미리 씻어서 물기를 말려뒀습니다.

인삼주를 담글때 인삼에 물기가 있으면 안된다는 말이 있어서

미리 씻어서 말려뒀어요.


유리병을 깨끗히 씻은후 

두뿌리의 6년근 인삼을 잘 자리 잡습니다.


담금주는 거실장의 인테리어 역활도 충분히 해주기 때문에

술을 담그기 전에 제자리를 잘 잡아주는것도

아주 중요합니다. 



위에서 본 모습입니다.


두뿌리를 잘 자리 잡고 이제 소주를 부어야죠.




소주를 샤~~악 부어줍니다.

패트병 1병을 다붓고 인삼의 자리가 흩어지지 않았는지 확인합니다.

문제가 없네요.


일반 소주 1병을 마져 붓습니다.

'-' ;;; 

술이 모자랍니다.


이상태도 이미 인삼이 충분히 술에 잠겨있기에 변질의 우려는 없지만,

돼지군은 술을 사랑하지 않으며, 

어디까지나 취미이기에 간G 를 중요시 합니다.


뚜껑을 대충 덮어 놓고 소주를 일병 더 사러 뛰쳐나갔습니다.


한병 더 사왔어요 ^^


목이 찰랑 찰랑 할때 까지 붓고 소주가 요정도 남았어요.


술은 언제나 넘칠랑 말랑 하게 가득 따라줘야 제맛이죠 ^^



이제 깨끗한 비닐을 덮어 줍니다.

저는 항상 위생장갑을 애용합니다.


그위에 뚜껑을 꼭!!! 닫아 주세요.

오래오래 보관할꺼니까 공기 들어가지 않게 꼭!!!! 닫아주세요.


옆에 나온 비닐 부분을 가위로 이뿌게 잘라줍니다.



그 다음 담금주의 꽃인 라벨링!!!!!

돼지군은 글자가 엉망이기에 항상 라벨링은 백향이에게 부탁해요.


아까도 말했지만 저희집 담금주는 먹는용도 보다 

인테리어의 용도니까요 ^^


이쁜게 좋겠죠?


P.S : 9월 29일에 술담그고 이제야 포스팅하는 게으른 돼지군이였습니다. 꾸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