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동안 회사에서 프로그래머로 맹활약을 펼치던

리디아(현직 백수)님이 뱀양이를 위해 


양말을 이용하여 한땀 한땀 바느질한 수제 토끼 애착인형을

퇴직 선물로 주고 갔습니다.



그렇게 이 앙증맞은 부농부농한 토끼 인형은

투박한 돼지군의 손에 들려


뱀양이를 만나러 집으로 왔어요 ^^


뱀양이의 이름은

이하은입니다.


하은아 이쁜 이름을 지어줘 +_+



전직 프로그래머에서

현직 백수겸

파워블로거겸

캘리그래퍼겸

핸드메이드 전문가로 변신한 리디아님의 라벨이 똭!



주머니에 손을 넣고 

고개를 쭉 빼고 바라보는 부농부농 토끼인형


볼터치 화장을 하고

한땀 한땀 자수로 코를 수놓았습니다.


손으로 직접 만든 정성이 느껴지지 않으신가요?



거만한 토끼인형


뱀양이는 이 아이의 이름을 분홍이로 지어주었습니다.




뒤태를 바라보면

앙증맞은 꼬리가 있어요 ^^


치명적인 뒤태


머리위에 기다란 귀가 너무 이쁘지 않은가요?





분홍이를 받아들고 너무나 좋아하며

꼭 껴안아 주는 뱀양이 ^ㅡ^




그리고 몇일후

분홍이에게 요쿠르트를 나눠주고 있는 뱀양이 입니다.



분홍이와 함께 행복한 시간을 뱀양이가 보내고 있어서

바라보는 저의 마음도 흐뭇하기만 합니다.



핸드메이드전문가로 전직하신 리디아님은

앞으로 손수 만든 인형을 지인들에게 선물후 보완할

사항들을 보완하고 개선한후 판매도 할 계획이라고 하네요.


http://blog.naver.com/kenji_seo/220654414085

위 링크는 리디아님이 인형 만드는 과정을 

직접 자신의 블로그에 포스팅한 링크입니다.


놀러가서 응원의 댓글들 부탁드려요 ^^





























오늘 생필품과 뱀양이 외출 전용 작은병 생수를 사기위해

이마트 트에더스에 갔다가 스타워즈 다스베이더 피규어를 만났어요.


들어서는 입구에 피규어가 있습니다.


+_+ ㅎㄷㄷ

크기 보세요. 

사람과 거의 키가 비슷하죠?



가격이 무려 119,800원 ㅎㄷㄷㄷ


스타워즈 매니아들의 심장을 두근 거리게 만들듯 하네요.



가까이서 찍은 모습입니다.

크기도 어마 어마하지만 피규어 퀄도 어마 어마 합니다.


집에 이런거 한두개 세워두면 도둑들 걱정은 없겠네요 ㅋㅋㅋㅋ


전에도 밝혔지만 집에 비디오가 없는 가난한 유년시절을 지내온

돼지군에겐


스타워즈에 대한 향수도 없습니다.


지나가다 보면 그냥 얼굴 찌그러진 그런 아저씨들일 뿐이예요 ^ㅡ^

그래서 쉽게지나칠수 있었습니다.


스타워즈 광팬이라면 이미 카드에 이 아이들을 고이태웠을지도 모를 일입니다.



바로 옆으로는 대형 곰인형과 

티거 인형이 있어요.


뱀양이는 곰을 좋아합니다 ㅋㄷ



원숭이 모양의 구션을 만났어요.



백향이가 바나나 쿠션을 들어서 안아보이니



뱀양이가 자기꺼라면 뺏어서 앉습니다.


꽤나 바나나 쿠션이 마음에 드나 봐요.

가격은 16,800원 입니다.


충동구매의 욕구는 고이내려두고

필요한 물건을 사러 갑니다 ㅋ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