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달에 한번 찾아오는 팀회식

이번에는 저희집 근처인 들안길의 서민갈비로 장소를 추천했습니다.


그렇게 팀회식은 서민갈비에서 하기로 하고 택시를 타고 이동합니다.


주차장이 완전 넓어서 차를 가지고 이동하시는 분들에게도 

좋은 장소입니다.



메뉴는 주로 한돈삼겹갈비 + 한돈 목살, 제주흑돼지 갈비 + 한돈목살

이렇게 두개를 시킨다고 해서 두개다 먹어 보기로 하고 


한쪽 테이블씩 각각 시켜봅니다.


기본 반찬들이 나오고



고기가 나옵니다.



숯불이 나오고 나면



직원분들이 고기를 직접 구워 줍니다.


서민갈비의 가장큰 장점은 바로 이겁니다.


따로 고기를 굽지 않아도 직원분들이 모든 고기를 구워 주신다는거죠.


그래서 다른 고기집 보다 직원분들이 많습니다.



적당히 고기가 다 익으면, 먹어도 된다고 말씀해주십니다.


그럼 먹으면 돼요 ^ㅡ^


고기가 다 익었으니, 부어라 마셔라 하다보니 그다음 사진은 없어요.

항상 팀회식을 하게 되면 초반에 열심히 사진을 찍다가 뒤쪽으로 갈수록 사진이 없는거 같아요.


나오는 길에 메뉴를 한장 찍어봅니다 ^ㅡ^

그리고 2차는 수성못이 보이는 전망좋은곳에서 맥주를 마시러 갑니다.




관련글


2016/05/26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대구 수성동아백화점 근처 먹자골목 훈연 삼겹살 목살 전문 "훈제통돼지"


2016/05/24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대구 중구 종로 만경관 근처 한우 소고기 숯불구이 맛집 "소울"에서 회식했습니다


2016/04/06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봉덕동 돼지갈비 맛집 낙산 숯불갈비를 다녀왔어요


2016/01/08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경산 맛집] 경산 돼지갈비 맛집 "정애"에 다녀왔습니다.


2016/01/06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시지 맛집] 큰집 한우 식육식당


2015/10/20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고령군 맛집] 복동이 숯불갈비


2015/09/19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구이바다 사용기] 구이바다로 양념돼지 갈비 목살 굽기.


 

























한달에 한번있는 회사 팀회식!!


이번엔 새로운 팀장님이 오신관계로 모자란 부분은 좀더 각출하기로 하고

한우를 먹으러 갑니다 +_+


한우로 이미 유명하다는 대구 시내에 "소울"로 ㄱㄱ



한우 갈비살로 정하고 무작정 달립니다.



첫판은 구워주시네요

+_+


질좋은 참숯위에 익어가는 한우 갈비살


한번 뒤집고 핏기가 가시면 먹어요 +_+


안주가 좋으니 소맥으로 달리느라고 그후에 사진이 없네요.


위에 메뉴판 사진에 보면 무한리필!!!!!!!!! 이라는 문구가 보이죠?

이게 소고기가 들어갈 찌게를 무한리필 해준다는 이야기입니다.


즉, 찌게만 무한리필로 달려도 소주 몇병은 거뜬히 들어간다는 이야기지요.


찌게맛도 좋습니다.


고기질도 괜찮고 왜 한우를 먹을려면 여기로 가야한다고 하는지 알거 같네요.


혹시나 찾아가실 분이 계실지 몰라 

다음 로드뷰에서 가게 사진 퍼왔어요 +_+








관련글


2016/05/01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대구 앞산 일식 소고기돈까스 맛집 오이시 돗토리


2016/01/19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지난 여름 돼지군의 대만 출장기 - #스린 야시장


2016/01/06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시지 맛집] 큰집 한우 식육식당


2015/10/31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대구 수성구 지산동 맛집] 처갓집 돼지국밥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구 중구 종로1가 64-3
도움말 Daum 지도










  • 멜로요우 2016.05.24 13:55 신고

    무한리필이라길래 양만생각했는데 질도 좋아보이네요. 사진으로 볼때는 침이 엄청 고여지네요. 거기다 한우라니.. 대구에갈때 꼭 가봐야겠어요

    • 적샷굿샷 2016.05.24 22:32 신고

      찌게만 무한리필이구요. 고기 질은 상당히 좋았습니다 ^ㅡ^

      자주 가게 될거 같아요.













돼지군네 회사 팀회식을

어디로 갈지 고민하다가


팀원분의 추천으로 낙산 숯불갈비에 가기로 했습니다.


여기 돼지갈비가 맛이 그렇게 좋다고 하네요 ^^ 


두대의 택시에 나눠타고 출발!!!




오랫동안 대구의 봉덕동에서 장사를 해온집이라

외관이 허름해요.


그렇지만 사람들이 엄청많이 옵니다.


늦게 가면 자리가 없어요.




저희는 돼지갈비로 정했습니다.




돼지갈비 간장소스가 나왔어요.



불판이 엄청 특이하죠?


순 구리로 만든 불판이라고 합니다.





드디어 기다리던 돼지 갈비가 나오고

우동사리가 이렇게 같이 나옵니다.


특이한 불판의 오목한 부분은 우동사리의 자리입니다.




짜잔 

비주얼 장난 아닙니다.





돼지갈비가 잘 익어 가고 있어요 ^^



다 익었습니다!!!


+_+


돼지갈비 양념속에 푹 빠져있던

우동사리가


양념이 쫄면서 간이 딱 배였어요.

돼지갈비 양념을 머금은 우동사리 

생각보다 엄청 맛나요 ^^


그후로는 부어라 마셔라 먹는다고

사진이 없습니다.


옛날 돼지갈비의 맛을 찾으신다면

한번 들려보세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구 남구 봉덕동 557-30
도움말 Daum 지도























오랜만에 회사 회식에 참석을 합니다.


해산물 해산물 노래를 노래를 부르던 속삭이는 빛(33세, 프로그래머)님의 추천으로

대명동 해산물 맛집!!!


자원미로 회식을 떠납니다.



사장님이 추천하는 메뉴!!!

문어 조개탕입니다.


살아있는 문어와 전복이 조개가 움찔 움찔




문어와 전복이 싱싱하죠?



메뉴판입니다.

저희는 사장님 추천메뉴 문어조개탕과

멍게+해삼+개불 메뉴를 시켰어요.

해삼이 없었던 관계로 이날은 멍게+개불 메뉴가 되었습니다.



퇴근후 바로 달려온 아직 이른 시간이라 가게가 한산하네요.

좀있다가 많은 사람들이 왔어요 ㅎㄷㄷ



다 익었습니다.

육수가 정말 간이 잘 맞고 맛있었어요.

사장님이 추천해 주실만 하네요 ^^




멍게와 개불이 나왔습니다.

+_+ 하앍 하앍 


순식간에 비워나갑니다. 


그 이후엔 먹느라 정신 없어서 

추억의 도시락도 시켰고, 소주도 계속 시켰고,

무엇보다도 문어조개탕은 어느정도 먹고난후 육수에 

칼국수를 넣어주는데, 사진이 없네요.


먹고 마시느라 정신 없었어요. ㅋㅋㅋㅋ


실컨 먹고 나니 사장님이 빈대떡을 서비스로 주십니다 +_+

직접 갈아서 붙이는 빈대떡이라고 하시네요.


빈대떡도 너무 맛있어요.


횟집과 해산물 집은 수조를 보면 그집의 위생 상태를 알수 있습니다.

수조 청소를 게을리 하는 집은 안보이는곳은 말할것도 없겠죠 ^^


수조를 보시면 물도 깨끗하고 위에 거품이 하나도 없죠?


거품이 많은 수조의 횟집은 피하시는게 좋아요.



대명동에서 이런 싱싱한 해산물을 먹을수 있다는게 너무 좋네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구광역시 남구 대명3동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