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년 10월 31일 결혼 2주년 여행길

거제도를 가기위해서 통영에서 점심을 먹고

가까운 통영케이블카 한번 타고 가자며 신랑이 말했습니다

사실 고소공포증이 조금 있는 나지만

풍경이 좋다며 여행 스케쥴을 잡아둔 신랑을 실망시키지 않으려고

케이블카로 향했습니다

 

 

 

 

주자창에 주차를 하면

올라가는 입구가 보입니다

부들 부들 떨면서 내색하지않으려 애썼습니다

 

 

 

 

1인 9000원

두장을 티켓을 받아오던 신랑이 웃음짓던 얼굴이 생생합니다

 

 

 

 

평일에 여행이라 그런지 주말보다 복잡지않아서

커플끼리 넣어주는 배려를 직원분들이 주셨습니다

만약 사람많은 주말에 갔다면 모르는 분들과 함께 쌍쌍이 케이블카에 앉아 뻘쭘했을터인데

다행이도 조용한 평일이라서 그런지 커플끼리 태워주셨습니다

 

 

 

 

저는 무서움도  있고 경치 바로 빠져들었습니다

"우와"를 연발하게 됩니다

 

 

 

사진찍는 기술이 조금 모자라서 경치의 아름다움을  전달해줄수없음이 안타깝습니다

그러나 제가 동영상도 찍었는데

가끔 그 경치를 보기위해서 재생을 합니다

그럼 그때 저는 우와 우와 우와!!!! 이렇게만 말하고  있습니다

 

 

 

 

 

 

 

기나긴 시간의 케이블카입니다

무섭기도하지만

눈앞에 보이는 경치는 정말 아름답습니다

 

저는 10월 말에 갔는데도 따뜻한 남쪽이라서

단풍이 덜 들었지만

단풍이 울긋불긋했다면 정말 경이로운 경치였을껍니다

 

내년에는 단풍이 든 경치를 한번더 보고싶습니다

 

 


 

'━ 여행 > 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성밖숲 성주 산책로 데이트  (6) 2015.06.30
보성녹차밭 [ 추억하다]  (0) 2015.06.29
[담양] 죽녹원  (0) 2013.02.22
[밀양여행] 아리랑펜션  (0) 2013.01.28
[팔공산] 파계사  (0) 2013.01.27
통영케이블카  (0) 2013.01.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