돼지군의 오래된 차에는 블루투스가 없습니다.


다행히 AUX는 있어요.


그래서 블루투스 리시버를 샀습니다.


검색해보니 가격대는 아주 조금 있지만


가장 작고 그럼에도 불구하고 노이즈 필터까지 내장되어 음질이 좋다고 평가하는


FireFly라는 블루투스 리시버가 눈에 들어왔습니다.


샀어요.


뽁뽁이로 잘 포장되어 왔습니다.



가장 작은 블루투스 리시버라는 별명답게

포장도 단촐합니다.



전방에

세계 최소형 고음질 블루투스


라는 문구가 눈에 똭 들어오네요.




후면은 연결 방법이 나와있습니다.


이제품은 차량에도 쓸수있지만


일반 오디오 제품에도 AUX만 있으면 연결해서 언제든지 블루투스 제품으로 만들수 있습니다.



심플합니다.


제품과 설명서 끝




설명서는 안읽어 봐도 되겠죠?





돼지군은 검은색은 이제 칙칙해서 골드로 주문했어요.

간지가 좀 납니다.


싸구려 제품같지 않아서 좋네요.


뒤쪽에 흰색부분에 LED가 있어서 페어링전엔 깜박이고

페어링후엔 불이 들어와 있어서 상태를 알려줍니다.



차량엔 이렇게 설치하면 끝!


AUX 와 USB를 연결하면 되요.

USB를 통해서 전원을 받기 때문에 aux와 usb 사이의 거리가 멀면 별도의 USB 전원을

인가해줘도 됩니다.





이제 스마트폰에서  블루투스를 켜면 기기를 검색합니다.


Tunai Firefly 라고 떳어요.





눌러서 등록해주면 그걸로 끝입니다.


다음번엔 차에 전원을 넣고 폰에 블루투스만 켜주면 알아서 페어링합니다.


그게 귀찮으면 폰에 블루투스는 항상 켜두시면


차에 타면 알아서 페어링해요 ^^







신고






















음악을 사랑하는 뱀양이 가족은 캠핑가서 

쓸만한 블루투스 스피커의 필요성을 느끼고 있었습니다.


그러던 어느날 11만원대의 가격을 자랑하던 TECHNONIA의 Sound Hole 스피커 (모델명 SH-200)이 

원어데이 쇼핑몰에 3만9천원에 올라왔습니다.


고민 고민 하던 돼지군은 용돈을 털어서라도 이스피커는 꼭 사야돼!!!

라고 생각했습니다. 


바로 주문!!!!!


그리고 기쁨맘에 백향이에게 전화를 걸었습니다.


여보!!!! 

나 스피커 샀어~!!~!~ 히힝~!


놀라지 말어 무려! 내 용돈으로 샀어!!!!!

그리고 또 놀라지 말어! 여보 선물이야!!!! 


그날 돼지군의 선행에 백향이도 기분이 좋아졌습니다.

ㅋㄷ


오전에 산 회사분들은 그다음날 모두 물건이 도착했지만

오전을 고민하느라 허비한 돼지군은 오후에 구매하는 바람에


다음 다음날 택배가 도착했습니다.


큰 박스 안에 고이 포장되어 왔습니다.



포장의 색상 디자인은 중국산 제품 답게 아름답지 못하네요.



설명서와 함께 본체가 들어있습니다.



이 얼마나 깔끔하고 간지나는 자태란 말입니까?


스피커가 무려 3개!!!!!!!!!!!!!!!!!!!!!

2W 짜리 스피커가 스테레오로 양쪽에 1개씩

4W 짜리 우퍼스피커가 가운데 1개!!!!


절대 3만9천원에 이스펙은 말이 안됩니다.

원어데이 쇼핑몰의 위엄인가요? ㅎㄷㄷ


상단에는 심플하게 Sound Hole 글자가 새겨져 있습니다.

세모 모양으로 생긴 볼륨 버튼 2개와

블루투스 페어링 버튼 1개 

그리고 내장 마이크의 구멍이 3개 뚫려 있습니다.



뒷면에는 

AUX 입련단자

파워 버튼

리셋 똥꼬

마이크로 USB 충전 단자가 있습니다.



뒷면의 전원 버튼을 꾸욱~ 누르고 있으면 전면에 파란색 LED가 점등됩니다.



처음 블루투스를 페어링 하기 위해서는

상단부에 위치한 블루투스 페어링 버튼을 누릅니다.


그럼 앞에 LED가 붉은 색으로 변합니다.

이상태에서 핸드폰의 블루투스 검색을 시작합니다.



헤드폰 모양의 블루투스 기기가 잡혔어요

연결을 위해 클릭합니다.



Sound Hole SH-200 이라는 기기와 블루투스 연결이 완료 되었습니다.

한번 연결하고 나면 다음번엔 블루투스 스피커의 전원을 키고 핸드폰의 블루투스 기능을 온하면 바로 페어링 됩니다.


새 기기를 등록하기 위해선 또 상단의 블루투스 페어링 버튼을 이용해야 겠지요?



이제 소리를 들어봅시다.




소리가 +_+ 완전 만족 스럽습니다.
출력도 어마 어마 해서 볼륨을 다 높이지도 못할정도로 소리가 크고 우렁찹니다.

야외에서 이제 음악 감상을 하고 영화를 볼때 
갤럭시 노트 10.1의 외장스피커 출력의 목마름을 단번에 해결해 줄것 같습니다.

아래는 제품 상세 스펙입니다.

 

  Sound Hole (SH-200)

* 블루투스 스피커 / 핸즈프리 / 화상회의

* 블루투스 버전 : V2.1

* 통신거리 : 10m

* 2 Color LED : 블루투스 / 충전상태 확인가능

* 스피커 : 고성능 2.1채널(2W + 2W + 4W) 스테레오 스피커

* 고감도 마이크 내장

* 배터리 : 대용량 리튬이온 배터리

* 사용시간 : 대기시간-100시간 / 오디오, 음성회의-10시간

* 충전시간 : 3시간



무엇 보다도 스피커의 출력과

대기시간, 실 사용시간의 스펙이 깡페네요.




신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