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주말 백향이가 김밥이 먹고 싶다고 합니다.


뱀양이와 드라이브도 할겸 집근처 김밥집을 향해

차를 타고 나섭니다.


가던도중 뱀양이가 카시트에 앉은채로 잠들어 버렸습니다.


뱀양이의 달콤한 낮잠을 위해 몇바퀴 더 돌아 보기로 하고,


이왕 이렇게 된거 대구 수성구에 김밥 맛집은 없는지 검색해 봅니다


+_+ 근데 고쌈김밥이라는 유명한 김밥집이 검색에 얻어 걸립니다.


고쌈 말 그대로 고기쌈 김밥입니다.



삼겹살 고기 쌈이 먹고 싶다던 백향이. 

하지만 태어난지 얼마 되지 않은 뱀양이 동생 때문에


집에서 기름 튀겨가며 고기를 구울수 없기에 마음만 가지고 있었는데


이 아이템이야 말로 폭풍 칭찬을 들을수 있을거 같아 바로 차를 돌립니다.


그렇게 도착한 수성구 범어동의 고쌈김밥 


점심시간이라 홀에 손님이 그득 합니다.


그리고 포장 손님도 많았어요.


이집의 핫 아이템인 


쌈장삼겹살 김밥 2줄과


눈물꼬마 김밥 1줄을 시켰습니다.


홀에서는 아주머니들이 열심히 김밥을 말고 계십니다


그덕분에 사람은 많아도 그리 오래 기다리지 않고 포장을 할수 있었습니다.




집에 와서 핫한 아이템을 보여주니


백향이의 두눈이 반짝입니다.


쌈장삼겹살 김밥의 단면입니다.


삼겹살, 상추, 고추, 오이, 당근, 쌈장이 들어가있습니다.


말그대로 삼겹살을 쌈싸먹는 바로 그맛입니다.


+_+


백향이가 원따봉을 줍니다.


오랜만에 들어 보는 폭풍 칭찬입니다.



생각보다 맛이 괜찮아서


앞으로 자주 이용하게 될거 같습니다 


눈물 꼬마김밥 입니다.


엄청 맵습니다 


하지만 자꾸 끌리는 맛입니다.


진미채와 무말래이가 들어 있는거 같아요.



집으로 가져온 전단지


전단지에는 쌈장삼겹살김밥이 3,500원 이라고 적혀있지만.


제일 위에 매장에서 찍은 메뉴에는 3천원 입니다.



실제로 쌈장삼겹살김밥2줄, 눈물꼬마김밥 1줄 이렇게 총 9천원을 주고 포장해왔습니다.


이게 배달할때는 금액이 달라지는건지 알수는 없지만


직접 방문 포장시에는 3천원이였습니다.



색다른 김밥을 원하거나

고기쌈을 원하신다면 한번 도전해 보세요 ^^





관련글


2016/06/29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맛집 탐방] 대구 지산동 착한낙지에서 점심을 먹었어요.


2016/05/13 - [━ 여행/풍경] - 대구 월드컵경기장 나들이 다녀왔네요~


2016/03/19 - [━ 여행/풍경] - 디아크 , 고령강정보. 가족나들이 추천.


2015/10/16 - [━ 여행/맛집] - [김선생 바른 김밥 ] 대구3호선 황금역 근처


2013/01/27 - [━ 요리/백향솜씨] - 김밥 만들기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구 수성구 범어동 210-21
도움말 Daum 지도






















얼마전 오픈한 대박집!


오며, 가며 보기만 하다가 대패 삼겹살을 사랑하는 돼지군과 백향이는 뱀양이를 데리고 

한번 들려보기로 했습니다.


대패 삼겹살집의 묘미는 머니머니 해도 싼 가격이겠죠? 

간판에 큼직하게 1,900원 이라고 적혀있습니다.


들어가서 자리를 잡고 앉았습니다.


이집은 요런 두꺼운 철로된 불판을 사용합니다.


대패 삼겹살은 이런 두꺼운 불판에 열을 올려서 빠르게 익혀 먹는게 가장 맛난거 같아요.



이집의 대패 삼겹살 가격이 착할수 밖에 없는 또다른 이유는

셀프 샐러드바를 운영중입니다. 


셀프로 운영해서 인건비를 줄인거 같아요.


그렇다고 샐러드바의 가지수가 결코적지 않습니다.


각종 쌈채소와 쌈장 간장 그외에 옥수수 김치 양파 와사비쌈무 버섯 등 엄청 많은 먹거리들이 있습니다.



접시에 곱게 곱게 담습니다.



쌈채소 종류좀 보세요 ^ㅡ^


여느 쌈밥집과 비교해도 손색이 없을 정도로 다양한 종류의 쌈채소들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대패삼겹살의 묘한 매력을 사랑하는 뱀양이네 가족은 당연히 대패삼겹살을 시켰어요.

요렇게가 3인분입니다.


가격표를 보세요. 대패 삼겹살의 가격이 1,900원이예요.

거기에 샐러드바 사용료가 1인당 1,500원이 부가됩니다.


샐러드바의 종류를 생각해보면 1,500원이 비싼 가격은 아니라고 



샐러드바에서 일단 먹을거리들을 퍼왔습니다.



그리고 이제 잘 달궈진 불판에 대패를 올려 열심히 굽습니다.


백향이는 불판위에 김치를 같이 굽는것을 좋아합니다. 


대패 삼겹살에서 흘러나오는 돼지기름위에 부추와 김치를 열심히 볶듯이 구워주니 정말 잘 먹습니다.


양파 간장을 사랑하는 돼지군은 잘익은 대패 삼겹살을 양파장위에 올려두고 

겉절이를 올려서 한입먹습니다.


+_+ 언제나 대패는 옳습니다.


그후로 폭풍 먹방.


그래서 항상 요뒤로 사진은 없어요 ㅋㄷ





관련글


2016/05/27 - [━ 요리/백향솜씨] - 삼겹살 간장조림 + _+ ) // 초간단 해요 .


2016/04/01 - [━ 요리/백향솜씨] - 간장볶음밥 !!!! 간단한 한끼에 최고입니다.


2016/01/30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집에서 만들어 먹는 대패목살 김치볶음밥 비쥬얼


2016/01/18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간단요리] 대패목살 볶음밥


2015/10/22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올해마지막 캠핑으로 고령 신촌유원지 캠핑장을 다녀왔습니다.


2015/09/19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구이바다 사용기] 구이바다로 양념돼지 갈비 목살 굽기.


2015/09/18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구이바다 사용기] 구이바다로 대패삼겹살 굽기


2013/02/04 - [━ 여행/맛집] - [대구동성로] 엉터리 쭈꾸미


 




신고























요즘 부쩍 백향이가 고기한번 실컨 먹어봤으면 좋겠다고 말합니다.

그런 백향이를 위해 고기 한번 실컨 먹여주기로 합니다.


시간은 뱀양이가 어린이집에간 점심 시간대로 맞추어

회사에 반차를 내고


오랜만에 백향이와 데이트를 갑니다.



찾아간 곳은 대구 수성 동아백화점 근처에 먹자골목에 위치한

훈연 삼겹살 목살 전문점인


훈제 통돼지입니다.



밖에서 봤을때 저 문구에 현혹 되어 들어갑니다.


"고기는 저희 직원이 처음부터 끝까지 구워드립니다"


이왕 먹으러 온거~ 전문가가 구워주면 좋잖아요? ㅋㄷ


들어가서 삼겹살을 시키니


점심때는 점심 특선 메뉴를 먹는것이 훨씬 이득이라고 직원분이 설명해 주셨습니다.


그래서 고기 점심 2개를 시켰습니다.


나중에 고기는 추가로 또 주문이 가능하다고 하네요.


이건 일반 메뉴판입니다 ^ㅡ^



점심 시간이라서 그런지

가게에는 저희 밖에 없었습니다.



불판에 불이 올라가고.



밑반찬들이 나왔습니다.


돼지군이 좋아하는 명이나물 짱아찌가 똭! +_+



콩나물 무침을 줍니다 ^^



점심 특선에 포함된 돼지찌게입니다.


+_+ 돼지군은 돼지찌게를 사랑해요.



불판에 열이 오를때쯤 사장님이 온도계를 가져오십니다.


불판의 온도를 재보고 고기를 구워주십니다.


뭔가 세심한 배려가 느껴집니다.



훈연된 삼겹살이 나왔어요.


벌집 삼겹살과 비슷하게 칼집이 들어간 고기입니다.



사장님이 직접 구워주시면서 

이것 저것 설명해주십니다.


점심에는 좀더 담백한 고기가

저녁에는 좀더 기름진 고기가 나온다고 하네요.



돼지 찌게가 보글 보글 끓어 갈때쯤



삼겹살도 노릇 노릇하게 익어갑니다.



노릇 노릇하게 다 굽고 이제 먹어도 좋다고 하시네요.


+_+ 이때부터 폭풍 흡입

그래서 그후로 사진이 없어요 ㅋㄷ


고기는 훈연향이 나는 벌집 삼겹살 정도의 맛이라고 생각하시면 될듯 합니다.


칼칼한 돼지찌게와 공기밥도 두그릇 뚝딱 먹었네요.




관련글


2016/05/05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경산 맛집] 명성가왕솥뚜껑


2016/04/10 - [━ 여행/맛집] - 수성동아백화점 먹자골목!!! 삼겹살의 달인 점심을 먹으러 갔어요 ~


2016/04/06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봉덕동 돼지갈비 맛집 낙산 숯불갈비를 다녀왔어요


2016/01/08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경산 맛집] 경산 돼지갈비 맛집 "정애"에 다녀왔습니다.


2015/10/20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고령군 맛집] 복동이 숯불갈비


2015/08/29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두툼한 고기가 인상적인 수성구 수성못 근처 맛집 부림 왕소금구이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구 수성구 지산동 1288-22
도움말 Daum 지도


























경산시에 살고있는 뱀양이의 이모네에 놀러갔다가,

저녁시간이 되어 밥을 먹기 위해 밖으로 나왔습니다.


원래는 돼지국밥집을 가려고 나왔지만,

가는중에 너무나 맛난 냄새가나서 이집으로 급 변경하기로 하고 들어갑니다.


바로 뱀양이네가 경산에서 찾은 맛집

명성가왕솥뚜껑입니다.


명성가!!! 왕솥뚜껑인지...

명성가왕 !!! 솥뚜껑인지....

알수가 없네요. ㅎㄷㄷ

이렇게 솥뚜껑에 기름칠을 한 불판이 떡하니 있어요 ^^

백향이는 솥뚜껑 불판을 좋아합니다.


이런곳에는 주로 김치와 콩나물을 구워먹을수 있거든요 ^^



메뉴판입니다.

요즘 대구의 왠만한집은 다들 저정도 가격인거 같아요.


예전에 1인분에 4천원 하던때도 있었는데...

전체적으로 물가가 많이 오른 대구입니다.


기본적으로 구이용 야채를 줍니다.



주문한 삼겹살이 나왔습니다.

돼지군은 두툼한 고기가 나오는곳을 좋아 합니다.

여기 고기는 많이 얇아서 솔직히 실망했습니다.



하지만 뚜둥... 

쌈 채소가 어마 어마 합니다.

쌈밥집에서나 볼만한 여러가지 쌈채소들을 이렇게 줍니다.


거기다가 쌈은 무한리필이잖아요?


그래서 돼지군은 생각했습니다.

내가 쌈밥집에 온것인가? ㅋㅋ



기름장과 양파간장을 기본 소스로 줍니다.



열심히 익어가고 있는 삼겹살!!!



그럼 이게 필요하죠!!!

대구경북의 상징 참소주!


돼지군이 엄청 사랑하는 식당표 샐러드

돼지군이 살았던 촌에선 사라다 라고 부릅니다. 

일본식 표현이니 쓰지 않는게 좋습니다.



양념게장과 전도 기본 반찬으로 나와요 ㅎㄷㄷ


전체적으로 반찬이 간도 알맞고 맛있어서 좋았습니다.



삼겹살도 완전 잘 익었어요!


푸짐한 쌈채소와 함께먹는 솥뚜껑 삼겹살!!!


뱀양이네가 경산에서 찾은 맛집입니다.



전화 : 053-811-7276

경북 경산시 강변서로 209






신고






















구이바다 M 구입 기념으로 대패삼겹살 굽기 사용기 올립니다.


관련글


2015/09/14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개봉기] 코베아 3WAY 올인원 구이바다 M 구매 했습니다.

 


마트를 돌아보다 9900원에 냉동 대패 삼겹살을 팔고 있습니다.

백향이는 수입산 돼지고기를 싫어 하지만,

고기를 사랑하는 돼지군은 얼른 집어 듭니다.


내가 다 먹을 꺼야!!!!!!!!!!!!!!!!!!!


구이바다 M 사이즈지만

전골용 프라이팬이 넉넉 합니다.


기름 빠지는 마개를 열어 종이컵을 받쳐두고


한번에 대패 삼겹살을 왕창 올려 굽습니다.

대패삼겹살은 이렇게 올려서 나무주걱이나 나무 젓가락으로 


휘휘 저으며 굽는게 제맛이 납니다.


한번에 반 이상을 때려 넣었어요.




시골에서 어머니가 담궈주신 오이, 양파, 고추 장아찌는

고기의 맛을 한것 풍요롭게 만들어 줍니다.



기름이 튀지 않게 신문지는 충분히 깔아야겠죠?


잘익은 대패 삼겹살에 생마늘!!! 

그리고 쌈장을 올려 밥과 함께 한입 먹습니다.

일품입니다.


백향이도 이 대패 삼겹살의 맛에 푹 빠졌습니다.


요즘은 생삼겹보다는 

이렇게 냉동 대패 삼겹살이 많이 땡깁니다.


구이바다와 함께라면, 어떠한 고기요리도 집에서 가능할것 같아요 ^^

이제 고기 외식은 안녕 ㅠ.ㅠ



신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