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전 오픈한 대박집!


오며, 가며 보기만 하다가 대패 삼겹살을 사랑하는 돼지군과 백향이는 뱀양이를 데리고 

한번 들려보기로 했습니다.


대패 삼겹살집의 묘미는 머니머니 해도 싼 가격이겠죠? 

간판에 큼직하게 1,900원 이라고 적혀있습니다.


들어가서 자리를 잡고 앉았습니다.


이집은 요런 두꺼운 철로된 불판을 사용합니다.


대패 삼겹살은 이런 두꺼운 불판에 열을 올려서 빠르게 익혀 먹는게 가장 맛난거 같아요.



이집의 대패 삼겹살 가격이 착할수 밖에 없는 또다른 이유는

셀프 샐러드바를 운영중입니다. 


셀프로 운영해서 인건비를 줄인거 같아요.


그렇다고 샐러드바의 가지수가 결코적지 않습니다.


각종 쌈채소와 쌈장 간장 그외에 옥수수 김치 양파 와사비쌈무 버섯 등 엄청 많은 먹거리들이 있습니다.



접시에 곱게 곱게 담습니다.



쌈채소 종류좀 보세요 ^ㅡ^


여느 쌈밥집과 비교해도 손색이 없을 정도로 다양한 종류의 쌈채소들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대패삼겹살의 묘한 매력을 사랑하는 뱀양이네 가족은 당연히 대패삼겹살을 시켰어요.

요렇게가 3인분입니다.


가격표를 보세요. 대패 삼겹살의 가격이 1,900원이예요.

거기에 샐러드바 사용료가 1인당 1,500원이 부가됩니다.


샐러드바의 종류를 생각해보면 1,500원이 비싼 가격은 아니라고 



샐러드바에서 일단 먹을거리들을 퍼왔습니다.



그리고 이제 잘 달궈진 불판에 대패를 올려 열심히 굽습니다.


백향이는 불판위에 김치를 같이 굽는것을 좋아합니다. 


대패 삼겹살에서 흘러나오는 돼지기름위에 부추와 김치를 열심히 볶듯이 구워주니 정말 잘 먹습니다.


양파 간장을 사랑하는 돼지군은 잘익은 대패 삼겹살을 양파장위에 올려두고 

겉절이를 올려서 한입먹습니다.


+_+ 언제나 대패는 옳습니다.


그후로 폭풍 먹방.


그래서 항상 요뒤로 사진은 없어요 ㅋㄷ





관련글


2016/05/27 - [━ 요리/백향솜씨] - 삼겹살 간장조림 + _+ ) // 초간단 해요 .


2016/04/01 - [━ 요리/백향솜씨] - 간장볶음밥 !!!! 간단한 한끼에 최고입니다.


2016/01/30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집에서 만들어 먹는 대패목살 김치볶음밥 비쥬얼


2016/01/18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간단요리] 대패목살 볶음밥


2015/10/22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올해마지막 캠핑으로 고령 신촌유원지 캠핑장을 다녀왔습니다.


2015/09/19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구이바다 사용기] 구이바다로 양념돼지 갈비 목살 굽기.


2015/09/18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구이바다 사용기] 구이바다로 대패삼겹살 굽기


2013/02/04 - [━ 여행/맛집] - [대구동성로] 엉터리 쭈꾸미


 




신고






















평일 저녁

심심해 하는 뱀양이랑


간단하게 지산동 스카이점핑랜드로

산책을 다녀왔습니다.


어른은 음료포함 입장료 2천원

아이는 한시간에 3천원


엄청 저렴한 요금이기에

잠깐 갔다가 오기도 너무 좋아요.



뱀양이는 자석을 너무 사랑해요.

자석판앞에서 한참을 놀아요.



자석판 오른쪽으로

두둥!!!!


뱀양이보다

돼지군의 가슴을 두근거리게 만든!!


농구대가 있어요 +_+


이때부터 뱀양이는 뱀양이대로 놀고

돼지군은 돼지군대로 농구대에 붙어서 놀았어요


2천원에 음료도 먹고

농구도 실컨하고


이거 완전 돼지군 세상이네요 ^^



다시 정신을 차리고

뱀양이랑 놀아줘야죠 ㅋㅋ



벽에 붙은 블럭판에

블럭을 꽂고 놀아요.



측백나무 방에서도

실컨 놀았어요.


모래보다 측백나무라 깔끔하고 좋아요.

대신 발이 엄청 지압되고 좋아요 ㅋ



여긴 유아 점핑존입니다.




블럭들도 가지고 놀구요.



지산 스카이 점핑랜드의 하이라이트는 

뭐니 뭐니해도


이 길고 쭉 뻗은 점핑존입니다.


평일 저녁시간이라 

애들도 없고


거의 뱀양이만을 위한 놀이공간이였어요.


이쪽 끝에서 저쪽끝까지 몇번을 뱀양이가 왔다갔는지 모릅니다 ^^


오늘 저녁에 참 잘자겠네요 ㅋㄷ





신고
























대구 지산동에서 맛있기로 소문한 아리랑 떡집입니다.

얼마전 목련시장에서 수성못 근처로 자리를 옮겼습니다.


얼마있으면 뱀양이의 2번째 생일이라,

수수경단떡을 할겸 아리랑 떡집을 찾았어요 ^^



새로 공사한 건물이라 인테리어가 상당히 깔끔하고 

현대적입니다.


목련시장에 있을때 모습을 기억하시는 분들에게는

조금 다른 모습일수도 있겠네요.


들어가면 떡집이라기 보단

빵집에 온듯한 느낌입니다.




파리바게트 처럼 준비된 쟁반을 들고





돌아보며 떡을 담으시면 되요 ^^

시식을 위한 떡도 있으니 맛보고 사셔도 됩니다.


뱀양이가 먹을 바람떡과 이모님께 드릴 찹쌀떡을 고르고



카운터와 뒤로는 예약 테이블입니다.

여긴 전국 택배거래도 많이 하기 때문에 저렇게 예약과 전화 주문을 위해

따로 테이블을 준비하고 있네요.


오늘은 뱀양이 생일떡을 예약하러 왔기에 예약테이블에 가서

떡을 예약하구요.


일요일 아침에 배달받기로 했습니다.


그리고 오늘 먹을려고 구매한 떡과 같이 카운터에서 계산하고 끝~



떡하나 쥐어 들고

가벼운 발걸음으로 집으로 갑니다.


뱀양이가 이집 떡을 너무 너무 맛있게 잘먹네요 ^ㅡ^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구광역시 수성구 지산2동
도움말 Daum 지도
























오늘 소개해 드릴곳은 수성구 지산동에서 맛으로 소문난 빵집

라봉봉 베이커리 입니다.


지산동 라봉봉 빵집은 대각선 맞은편에 파리바게트 체인점이 있지만,

이동네에서 오래도록 사랑받고 있는 빵집입니다.


동네 사람들은 다들 알고 있어요.

라봉봉 빵집은 최고의 재료만으로 맛있는 빵을 만들고 있다는것을!



사설이 길었네요 ^^

빵을 사랑하는 돼지군은 저녁식사를 마친후

후식으로 빵을 사러 갑니다.


룰루 랄라~ ♬




항상 그날소비할 소량을 빵만을 직접 만들고 있기 때문에,

저녁 시간에 가면 빵이 얼마 남지 않았습니다.


진열대가 텅텅 빈게 보이시죠?



그래도 오늘은 수확이 좋아요.

백향이가 좋아하는 양파베이글, 야채샐러드빵

돼지군이 사랑하는 삼각토스트 모두 사왔어요 +_+


인기 있는 메뉴들이라 저녁에 가면 구하기 힘들어요.



삼각 토스트 입니다.

위에 피자 토핑과 

안에는 치즈와 계란한개가 통으로 들어가 있어요 +_+



백향이가 좋아하는 야채샐러드 빵입니다.


바삭한 빵가루가 붙은 빵속에 

야채와 마요네즈, 케첩으로 꽉차 있습니다.


예전 학교앞에서 항상 사먹던 그 야채샐러드빵과 맛이 비슷해요 +_+



그리고 아직까지 다른 제과점에서는 본적없는

라봉봉의 양파 베이글입니다.


참깨가 뿌려진 베이글 안에

양파맛과 향이 진한 치즈가 듬뿍 들어있어요.


언듯 보기엔 조합이 이상해 보이지만,

돼지군이 먹어봐도 진짜 맛있더라구요.


^ㅡ^


그리고 라봉봉 빵집은 시식용 빵을 항상 준비해두기 때문에 맛보고 사시면 되요~

그만큼 맛으로는 자신이 있다는 이야기겠지요.


한동안 파리바게트를 열심히 다녔던 돼지군은 요즘

라봉봉 빵집에 푹 빠져 있습니다.




신고


























합천에서 유년시절을 보내온 돼지군은

20대가 되도록 돼지국밥을 접해본적이 없었습니다.


아무래도 촌동네는 돼지국밥집이 별로 없었거니와

돼지군의 집에는 소고기와 곰탕이 넘쳐 났었거든요 '-' ;;;;


그렇게 대학진학을 위해 대구에 유학생활을 할때도 

주위에 친구들이 아무도 소개해주지 않았던 돼지국밥을


군대를 가서 접했습니다.


돼지군이 가게된곳은 진해 해군 보급창이였는데,

운전병의 특성상 지휘관이나 선탑자와 함께 격외지 밑 여러곳들을 수행해야 합니다.


그럴때마다 지휘관과 선탑자들이 맛난것을 사주곤 합니다.


그때!!!!!!!!!!!!! 처음 맛본 돼지국밥

그간 돼지군이 질리도록 먹어왔던 곰탕이나 육개장과는 전혀다른 세계였습니다.


그렇게 시작된 돼지군의 돼지국밥 사랑은 전역후 대구에 복귀한 후에

이렇게 많고 맛나고 다양한 돼지국밥집이 대구에 포진해 있는줄 알면서 더욱 진해졌습니다.


그와중에 돼지군이 가장 사랑하는 돼지국밥집은

대구 봉덕시장 돼지머리 국밥이고,

이집이 두번째나 세번째 정도가 아닐까 합니다.

집에서 가깝기도 하구요 ^^

메뉴표입니다. 

돼지군은 언제나 돼지국밥을 시킵니다.

백향이는 돼지국밥과 수육정식을 사랑합니다.



좌식과 입식상이 공존하는 공간이네요 ^^

뱀양이 때문에 저희는 항상 앉는 자리를 선호합니다.



돼지국밥이 나왔어요 ^^

고기가 ㅎㄷㄷ 하죠.

이집은 항상 이렇게 가득 담아주셔서

밥을 반밖에 말수가 없어요.

아니면 넘치거든요.


반을 말고 먹다가 다시 반을 말아 먹습니다.



돼지국밥 두그릇 상차림입니다.




특히나 돼지군이 사랑하는 간장 양파 입니다.

전체적으로 반찬이 다 맛있습니다.


고추와 마늘이 엄청 싱싱하죠?



고기가 어마 어마 하게 들어있어요.

무엇보다도 터벅한 살을 싫어 하는 돼지군인데,

이집 고기는 고들 고들 합니다.




어마 어마한 비주얼이죠?

엄청 맛있어요.



이렇게 가게 앞에서 솥을 걸어두고 수육을 삶고 

국물을 우려내고 있습니다.


아침에 출근할때마다 보면 일찍 나오셔서

솥에 고기를 삶고 있어요.

믿음이 갑니다 ^^


대구 수성구 지산동 처갓집 돼지국밥

괜찮은 맛집인거 같아요.


오늘은 돼지국밥 소개만 했지만,

순대도 엄청 맛있어요.


일반 순대가 아닌 아바이 순대가 나옵니다.

순대 국밥은 무조건 아바이랑 병천 순대죠 ^^



대구 지상철 3호선 지산역에서 내려서 찾으시면

쉽게 찾을수 있습니다.


전화 : 053-782-0607

주소 : 대구 수성구 지산로11길 14




신고






















오랜만에 닭강정이 먹고 싶어

책자를 찾았습니다.


속도 여행에서 만석 닭강정에 너무나 만족한지라


그 이후로 뱀양이 가족은 왠만한 닭강정에는 매력을 느끼지 못합니다.

그렇게 또래오래 닭강정에 한번 도전했었지만

그날은 닭강정이 아닌 닭이 왔습니다.


확인해 보니 또래오래에는 닭강정이라는 메뉴의 닭이 있었습니다 ㅠ.ㅠ ;;;;;;

닭강정 양념의 치킨이였던 것입니다.



그래서 이번에는 지산동의 닭강정 전문점에 전화를 합니다.




모자이크의 이유는 어디까지나 저희 뱀양이 가족의 지극히 개인적인 닭강정 취향에는 맞지 않아서 입니다.

저희는 속도 만석 닭강정과 비슷한 맛을 대구에서 찾고 있는것이지, 

절대 맛있는 닭강정을 찾고 있는게 아닙을 알려드립니다.


간장 닭강정 입니다.

땅콩과 닭강정 그리고 떡볶이 떡으로 맛을 냈습니다.



양념 닭강정입니다.

매콤한 양념을 시켰습니다.

너무 맵지 않은 그런 매콤한 맛을 냅니다.


비쥬얼이 상당히 괜찮습니다.

하지만 앞에도 말했듯이 우리가족이 찾던 닭강정 맛은 아니기에,

또 다른집을 한번 찾아봐야겠습니다.


오늘도 뱀양이 가족의 닭강정집 전화는 계속 되고 있습니다 ^ㅡ^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