뱀양이와 외출하고 돌아온 오후.

저녁밥을 해야하는데 

이미 아이와 놀아준 배불뚝 백향이는 지쳐있었네요.

그래서 간단하게 뭘해먹일까 고민하다가 

찬밥 남은걸 이용해서 

간단한 간장볶음밥을 하기로 결정!!!!!!!!!!!!!!!!!!!!! 두둥!!!!!!!!!!!!!!!






재료!!!!!!!! 따로없습니다 집에 있는 야채들 몽땅!!!! 

햄은 빠지면 안된다는 우리 돼지군...


햄 회사에서 정말 상줘야 할정도로...

초딩입맛입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간장!!!!!!!!이 포인트이기에 

간장은 재료에 꼭있어야 합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팬을 달궈 주세요 ~





기름을 넉넉히 둘러야 고슬고슬 볶아 지더군요.





저는 야채들을 거의 잘게 썰어주기에 

볶음밥 야채들을 한꺼번에 볶아줍니다 


따로볶아주기도 하신던데.............저의 귀차니즘 ㅋㅋㅋㅋㅋㅋㅋㅋㅋ



한꺼번에 때려 넣습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볶으실때 소금간 조금 해주세요 ~





후추도 후두둑!! 후두둑!! 돌려주세용 ㅋㅋ






적당히 볶아 줬을때 

중간자리를 비우기 시작합니다 ㅋㅋ






찬밥 투하 !!!!!!!!!!!!!!!!!!!!!!!!!!!!!!!!!!!


여기서 포인트 !!!


간장을 저는 3스푼 정도 넣었네요 ~ ㅋㅋㅋ






간장이 골고루 섞이도록 !!!

쉣~~익 쉣~~익 비벼주세요 ~~~~~~~~~~~~~



참!!!!!!!!!!!!!!간장과함께 저는 옥수수를 넣어줬어요

뱀양이는 옥수수를 사랑하거든요 ㅋ


가족입맛에 따라 

재료를 추가하세요 ^^







짠!!+_+

간단하게 후다다닥 !!!볶아낸 저녁한끼..


정말 귀찮았는데 뱀양이도 먹이고 돼지군도 먹이고..



한끼 해결!!!!!!!!!!!!!!!!!!!!!!!!!!!!!!!!!!!!!!!!!!!!!!!!!!!!11




^^ 쉽죠 ? ㅋㅋ





 관련글



2016/03/11 - [━ 요리/백향솜씨] - 햄 야채 볶음밥 만들기 !!!!! 간단한 한끼식사.. 굴소스 이용하기


2016/01/30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집에서 만들어 먹는 대패목살 김치볶음밥 비쥬얼


2016/01/18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간단요리] 대패목살 볶음밥








저작자 표시
신고






















주부들에게 한끼 식사는 매일 고민이 됩니다.

저 역시 . 오늘저녁은 무엇을 할까 고민을 하다가 

집에 야채들이 많아서 볶음밥을 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자 !!! 시작해 볼까용^^ 굴소스를 이용한 간단한 볶음밥하기 !!!





 재료 : 집에 있는 야채들을 이용해주세요  당근. 애호박. 파프리카. 양파. 양송이버섯. 비엔나 햄 . 

         굴소스 . 소금 . 간장. 


        

        남은 자투리 야채들을 처분하기에도 볶음밥은 너무 좋습니다 +_+






돼지군만 먹을때는 야채들을 조금 식감있게 썰어주는 편이예요

오늘은 우리 아기 뱀양이도 함께 먹일꺼라서 

조금 잘게 짤라 주었네요 ^^





팬에 기름을 둘러주세요~





달구어진 팬에 야채들을 모두 넣어주세요


저는 잘게 채썰었기에 한꺼번에 볶아주었네요

조금 식감있게 크게 썰어주셨다면 ... 

단단한 식감야채들부터 볶아주시는게 좋습니다 ^^





소금 을 넣어서 볶아 주세요 ~





야채들이 타지않도록 중불로 줄여서 저는 천천히 볶아주는 편입니다 ^^





야채들이 어느정도 익혀졌다면

불을 약불로 바뀌어주세요  밥을 넣어주세요





밥위에 간장 3스푼과 굴소스 2스푼정도 넣어줬어요

조금 간이 짠 감이 있어요 +_+ 싱겁게 드신다면 조금 덜 넣어주셔도 

좋을듯합니다 





양념이 잘 섞이도록 

약불에서 서서히 볶아주세요 ~

저희 돼지군은 볶음밥은 밥알이 씹히는 식감을 좋아해서

약불에 밥을 볶아줍니다 ~~







한그릇 담아내면 

먹음직스런 한끼 식사가 됩니다 

볶음밥을 좋아하는 돼지군은 두그릇 뚝딱 해주었네용!!!!!!!!!!!!!!!!!!!!!!!!!!!!!!!!! +_+


집에있는 야채들을 이용해서 

간단하지만 맛있게 먹을수있는 한끼!!!!

뱀양이도 와구와구 먹어줘서

만족스러운 저녁밥이였어용 ~~~~~~~~~~






저작자 표시
신고






















요즘 돼지군은

백향이가 해주는 김치볶음밥에 푹 빠져 있습니다


왜냐면 김치 볶음밥에 무려!!!! 돼지고기를 넣어 주거든요 +_+ 하앍




백향이가 해주는 김치볶음밥엔

특별한게 들어갑니다.


바로 냉동 대패 목살이죠.


대패삼겹살은 기름져서 안되요.




대패 목살 김치볶음밥입니다.


비쥬얼 좋죠?


김치 볶음밥 사이에

대패목살이 사정없이 박혀 있습니다.




한숟갈 떠서 츄릅!!!!!


맛있어요 +_+


돼지군은 김치 볶음밥 안좋아 합니다.


왜 맛난 볶음밥에 김치를 넣냐고 맨날 그럽니다.


근데 대패 목살이 들어가니 완전

제 스타일이 되었습니다.


+_+


한번 도전해 보세요.




신고























오늘은 뱀양이의 사촌동생이

산후조리원을 떠나 집으로 오는날입니다.


아침부터 백향이는 뱀양이와 함께 아기를보러 떠나고


돼지군은 기쁜마음으로 홀로남아 집을 지킵니다.


점심엔 무엇을 해먹을까 하다가

돼지군이 자취생활을 할때 가장 사랑했던 볶음밥을 해먹기로 합니다.


늘상 먹던 햄대신 오늘은 집에 있는 대패목살을 넣기로 했습니다.


야채는 양파만 있으면 되죠머!! ㅋㅋ




대패 목살을 준비합니다.

삼겹살은 기름이 많으니

목살을 추천합니다.


그리고 대패 목살의 경우 잘 부스러져서 볶음밥으로는 더 좋은거 같습니다.



냉장고를 둘러보니

먹다 남은 양파 반쪽이 있네요

그냥 그걸로 하기로 했습니다.


다른 야채도 있으면 넣으세요.

돼지군은 오랜만에 가난한 자취생의 빙의로

최소한의 재료로만 요리를 하기로 했습니다.


왜냐면 귀찮으니까요 ^ㅡ^

황금같은 휴식인데 요리에 시간을 쏟을 필요 있나요

대충먹고 밀린 라디오스타를 왕창 봐야죠 ㅋㅋ



프라이팬을 충분히 달군후

냉동 대패 목살을 올립니다.


지글 지글 지글

냉동상태에선 잘 부스러 지지만

녹으면서 익어가니 부스러 지지 않네요.


상황 판단 미스!!! ㅋㅋ



식가위를 꺼내들고

잘게 잘라줍니다.



썰어놓은 양파를 넣고

후추와 소금간만 합니다.


돼지군은 가난한 자취생때부터 소금과 후추로 간을 하는것을 좋아 했습니다.

백향이는 싫어 합니다.


그래서 혼자 있을때만 이제 먹을수 있어요 ㅋㅋ




밥을 올려 열심히 볶아 줍니다.


그럼 끝!!!!!!!!!!!


쉽고 간단하죠??



대패 목살 볶음밥 완성!!!



열심히 먹습니다.

맛을 표현해 보자면


잘 구운 돼지고기와 밥을 먹는 그런 느낌입니다? 잉? 

ㅋㅋㅋㅋㅋ


그러면서 생각해봅니다.


상추위에 이대로 올려서 쌈장과 마늘, 고추 한조각 놓으면

훌률한 쌈밥이 되겠는걸?




신고























백향이가 감자탕과 

감자탕을 다 먹고난후 볶아먹는 볶음밥이 너무 먹고 싶다고 하며!


집근처 감자탕집에 전화를 해보더니 ㅠ.ㅠ

그집은 볶음밥을 하지 않는다고 합니다.


그래서 두산동에 살때 자주 갔었던 두산오거리 뼈나루 감자탕에

전화를 해보라고 했습니다.


다행히 여기는 볶음밥도 한다고 하네요 ^^


근처에 사는 뱀양이의 고모도 내친김에 픽업해서

오붓하게 두산오거리 뼈나루 감자탕으로 향합니다.


일단 감자탕을 시킵니다.

비쥬얼 괜찮죠? ㅋㅋㅋㅋ



보글 보글 끓기 시작하면

이미 한번 익혀져 나오는 등뼈를 와구 와구 뜯어줍니다.

맛이 좋습니다 ^^


전체적으로 반찬의 간도 알맞아요.



뱀양이를 위해 치즈돈까스도 시켜주고요 ^^

다른 감자탕집의 어린이 돈가스 메뉴는 모두

저품질 얇은 돈가스만 봐왔는데


여기 치즈 돈까스는 큼직하고 치즈가 와방 많이 들었어요 +_+

감자탕집에 와서 돈까스 맛에 반하고 가네요.


백향이와 뱀양이 고모가 열심히 볶음밥을 볶아 먹고 있을때

돼지군은 뱀양이와 어린이 놀이방으로 놀러갑니다.



저희가 앉은 자리에서

놀이방의 CCTV가 훤히 보여요!

놀이방을 바라보며 아빠와 같이 가고 싶어 하는 뱀양이 입니다.


애들이 놀이방에서 놀고 있으면,

왠지모르게 불안 불안한데


이런 시설들이 잘 되어 있어서

엄마 아빠들이 편하게 밥을 먹을수 있는거 같아요 ^^


그리고 옆에 메뉴가 보이죠?

뽀로로 음료수도 아이들을 위해 팔고 있어요 +_+

옆테이블에 아이가 먹는것을 보고 뱀양이고 사달라고 조릅니다


그렇게 뽀로로 음료수 하나 들고 

놀이방으로 ㄱㄱ




추운 날씨에도 이렇게 커다란 히터를 갔다 놓아서

따뜻한 바람이 나옵니다.


그렇게 춥지 않아요 ^^

그리고 추억의 오락기도 3대나 있어요.


어린이 놀이시설도 어마 어마 하죠?

왠만한 키즈 카페 정도의 시설입니다. ^^


뱀양이는 여기서 신나게 뛰어 놀았습니다.

덕분에 백향이와 뱀양이 고모는

편안하게 식사를 즐겼습니다.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구광역시 수성구 지산1동
도움말 Daum 지도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