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4일이 백향이의 생일인지라 처가 식구들이 미리 축하를 해주러 지난 주말에 모두 모였습니다.


그날의 주인공인 백향이가 선택한 맛집은 대구 수성구 두산동의 형제 옛날불고기 입니다.


그전엔 소고기 구이집이였던거 같은데 지금은 형제 옛날 불고기로 바겼습니다.


여튼 바뀌고 나서는 처음 가보는지라 별기대하지 않고 그냥 가보자 라는 마음으로 가볍게 갔습니다.


점심시간이라 그런지 자리가 빼곡합니다.

다행히 방쪽으로 자리가 있어서 자리를 잡고 앉습니다.


메뉴판입니다.


저희는 형제 옛날 불고기 3인분 한테이블, 

형제 옛날 돼지갈비 3인분 한테이블 이렇게 시켰습니다.




참 숯불이 들어왔어요 +_+


여름이라 더운데 숯불이 들어오니 후끈 후끈 합니다.



이건 옛날 불고기 불판입니다. 


반짝 반짝한 구리색의 불판입니다.



테두리 부분에 이렇게 육수를 따라 줍니다.


고기는 육수가 없는 가운데 올리고,

그외에 채소나 당면은 육수쪽에 넣으라고 친절히 안내해줍니다.



옛날 불고기 3인분이 나왔어요.

생각보다 양이 그렇게 많지는 않은거 같습니다.



뒤를 이어 옛날 돼지불고기 3인분이 나왔습니다.



돼지갈비는 불판이 석쇠가 나옵니다. 


석쇠위에 직화로 바로 구워먹습니다.



석쇠위에 돼지갈비를 올리고 열심히 뒤집어 줍니다.



소불고기도 안내해주신대로 고기는 가운데 부분에

나머지 채소 당면 버섯등은 육수에 퐁당 담궈줍니다.



불고기의 생명은 당면이죠!!! ㅋㅋㅋ



그사이 밑반찬들이 셋팅되었습니다.


깻잎 짱아지와 양배추 샐러드


파 겉절이



돼지군이 좋아하는 양파 고추냉이 겉절이


그리고 여긴 신기하게 소고기 무 맑은국을 줍니다 +_+


소고기가 들어간 국은 다 좋습니다 ㅋㅋ


열심히 노릇노릇하게 구운 돼지갈비를 한점 먹어봅니다

^ㅡ^ 맛있어요.


여기는 쌈채소는 주지 않습니다.


원래 겉절이에 고기를 먹는 돼지군에겐 아무런 문제가 되지 않지만 


상추나 깻잎이 꼭 있어야 하는 분들에겐 조금은 별로일수도 있을거 같습니다.


달라고 하면 주는지는 모르겠습니다.


돼지군은 겉절이만 있으면 되니까요. 별도로 달라고 하지 않았습니다.



열심히 돼지갈비를 먹고 2인분을 추가합니다. +_+


돼지갈비 맛이 나쁘지 않아요.



다른쪽 테이블의 소불고기도 다 익었습니다. 


한접시 들어다 먹습니다. 


향긋한 파향이 너무나 좋습니다.



열심히 뺏어 먹습니다 +_+


돼지군의 지극히 주관적인 느낌으로는 


소불고기가 더 맛있습니다. 

돼지갈비도 그렇게 맛이 나쁘지 않기 때문에 취향에 맞춰서 고르시면 될거 같습니다.


다음에 이집을 다시 들린다면 소불고기를 시켜서 흰쌀밥에 듬뿍 들어담은 다음 쓱쓱 비벼 먹고 싶네요 ^^






관련글


2016/07/03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맛집 탐방] 대구 지산 동아백화점 근처 먹자골목 대패삼겹살 맛집 "대박집"


2016/06/30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맛집 탐방] 대구 들안길 서민갈비에서 팀 회식했습니다.


2016/05/26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대구 수성동아백화점 근처 먹자골목 훈연 삼겹살 목살 전문 "훈제통돼지"


2016/05/24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대구 중구 종로 만경관 근처 한우 소고기 숯불구이 맛집 "소울"에서 회식했습니다


2016/04/27 - [━ 여행/풍경] - 오랜만에 찾은 고령신촌유원지 !!!! 무료캠핑장입니다


2016/04/06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봉덕동 돼지갈비 맛집 낙산 숯불갈비를 다녀왔어요


2016/01/20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대만 딤섬 맛집] 지난 여름 돼지군의 대만 출장기 - #101타워 딘다이펑


2016/01/08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경산 맛집] 경산 돼지갈비 맛집 "정애"에 다녀왔습니다.


2016/01/06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시지 맛집] 큰집 한우 식육식당


2015/10/20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고령군 맛집] 복동이 숯불갈비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구 수성구 두산동 740
도움말 Daum 지도






















늦은 시간에 이마트에 장을보러가면

마감이 임박한 음식들이 할인을 많이 합니다.


오늘은 회덮밥을 거의 반값에 득템했네요 ^ㅡ^




연어와 광어가 반반 들어가 있는

아주 먹음직 스러운 회덮밥


근데 이마트 회덮밥은 밥은 별도예요 ^^


정확히 따져보자면

회덮 정도로 표현할수 있겠네요.

밥은 별도입니다. ㅋㅋㅋ




야식으로 회덮밥을 사왔지만

집에는 밥이 없네요 ^^


햇반을 하나 돌립니다. ㅋㄷ




회덮밥의 회 비주얼입니다.

장난 아니죠?


저는 홈플보다는 이마트에 파는 먹거리들이 훨씬

싱싱하고 맛나더라구요 ^^


그래서 요즘은 이마트를 많이 이용합니다.


얼마전 구입한 전자레인지에 돌린 햇반을

통째로 올려 줍니다.



관련글


2016/01/02 - [돼지군 이야기 ♬/돼지군 일상 생활의 일기] 

- [개봉기] 동부대우전자 KR-B202W 20L 전자레인지 개봉기

 




같이 동봉된 초고추장을 뿌려줍니다.


회덮밥을 하기 위한 모든 재료가 있어요 ^^

대신 밥만 없어요 ㅋ



열심히 비벼줍니다.



비주얼 장난 아니죠?

비주얼은 좋지만 솔직히 정가에 사기엔 너무 비싸요.

그가격이면

동네 횟집에서 밥까지 포함된 회덮밥을 먹을수 있는 가격이예요


꼭 저녁에 가셔서 할인행사를 할때 구입 하세요 ^^

저는 4천5백원에 구매했습니다.


정가는 7천원인가? 8천원인가? 

그정도 했던것 같습니다.


이제 한숟가락 떠서!!!!!

먹으면 끝! 


너무 너무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백향이가 옆에서 지켜보다가

야식을 밥한끼 먹듯이 먹는다고 하네요 ^^


그래도 회덮밥은 사랑입니다. ㅋㄷ



























돼지군네 회사 팀회식을

어디로 갈지 고민하다가


팀원분의 추천으로 낙산 숯불갈비에 가기로 했습니다.


여기 돼지갈비가 맛이 그렇게 좋다고 하네요 ^^ 


두대의 택시에 나눠타고 출발!!!




오랫동안 대구의 봉덕동에서 장사를 해온집이라

외관이 허름해요.


그렇지만 사람들이 엄청많이 옵니다.


늦게 가면 자리가 없어요.




저희는 돼지갈비로 정했습니다.




돼지갈비 간장소스가 나왔어요.



불판이 엄청 특이하죠?


순 구리로 만든 불판이라고 합니다.





드디어 기다리던 돼지 갈비가 나오고

우동사리가 이렇게 같이 나옵니다.


특이한 불판의 오목한 부분은 우동사리의 자리입니다.




짜잔 

비주얼 장난 아닙니다.





돼지갈비가 잘 익어 가고 있어요 ^^



다 익었습니다!!!


+_+


돼지갈비 양념속에 푹 빠져있던

우동사리가


양념이 쫄면서 간이 딱 배였어요.

돼지갈비 양념을 머금은 우동사리 

생각보다 엄청 맛나요 ^^


그후로는 부어라 마셔라 먹는다고

사진이 없습니다.


옛날 돼지갈비의 맛을 찾으신다면

한번 들려보세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구 남구 봉덕동 557-30
도움말 Daum 지도






















돼지군은 스파게티를 아주 아주 좋아합니다.

돼지군을 닮아 뱀양이도 스파게티를 아주 아주 좋아합니다.


파스타 종류라면 뭐든지 가리지 않고 잘먹지만,

그래도 돼지군은 토마토 스파게티를 좋아합니다.


하지만 백향이는 크림스파게티를 좋아합니다.


그러다보니 돼지군이 오늘은 토마토!!!!! 

할경우 뱀양이네는 두가지 파스타를 만듭니다.


오늘이 바로 그날입니다!!!!!!!!!!!!



백향이가 정성스레 준비해주는

돼지군을 위한 토마토 스파게티!!!!!!!


양이!!!! 무지 무지 많아요!!!!!!!!!!!! 곱배기?

그래서 돼지군은 더 좋아합니다.




백향이는 언제나 크림 스파게티!!!!!!!!!!!


근데 왜 사진은 크림 스파게티가 훨씬 맛나 보이죠?

ㅎㄷㄷㄷ



뱀양이는 두가지 다 좋아해서


엄마꺼 조금 아빠꺼 조금 이렇게 먹어요 +_+


이상 뱀양이네의 스파게티 먹는날이였습니다.

백향이 덕택에 이제 더이상 레스토랑에 가지 않아요.